중국 쇼핑몰에서 벌어진 '무술 난투극' 도복을 입은 태권도장 직원들과 검은 옷을 입은 무술학원 직원들이 다투는 모습(좌). 난투극 끝에 태권도장 직원들이 상대방에게 맞아 바닥에 쓰러진 모습(우) [웨이보 캡처]

[영상] 中쇼핑몰서 태권도장 vs 무술학원 직원들끼리 난투극

공안은 이 쇼핑몰에서 영업 중인 태권도장과 무술학원 직원들이 홍보 광고물을 뿌리는 문제로 말다툼을 벌이다가 난투극을 벌인 것으로 조사됐다고 설명했다.

On May 2nd, a bloc event occurred on the third floor of Wanda Plaza in Changshu City. The police reported that a staff member of a martial arts hall in Wanda Plaza had collided with the employees of the Taekwondo Hall due to the distribution of advertisements, resulting in one minor injury and six minor injuries. At present, 15 suspects were arrested for suspicion of seeking trouble and the case is being investiga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