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9월 6일 (금) 뉴스룸 다시보기 – ‘동양대 총장 표창’ 논란…거센 공방전

  1. ‘동양대 총장 표창’ 논란…거센 공방전 1:58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에서 여야가 조 후보자 딸의 동양대 총장 표창장 위조 의혹을 놓고 맞섰습니다. 조 후보자와 최성해 동양대 총장이 직접 통화한 사실이 알려지며 공방이 거세졌는데 조 후보자는 배우자가 표창장을 위조했다면 법적 책임을 져야 한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1. “인턴 기록 없다” vs “활동한 건 사실” 7:17

야당은 조국 후보자 딸 입시 관련 의혹에 대해서도 집중적으로 캐물었습니다. 한국당은 “조 후보자 딸이 서울대 법대 공익인권법센터에서 인턴 활동을 한 기록이 없다”고 주장했는데 조 후보자는 “인턴 활동을 한 것은 사실”이라고 반박했습니다.

  1. 청 “내란음모 수사하듯”…검찰 줄소환 21:03

청문회가 열린 오늘(6일) 청와대에서는 검찰이 조국 후보자 관련 의혹을 내란 음모 사건 수사하듯 한다며 검찰을 향한 강한 비판의 목소리가 나왔습니다. 검찰은 대응은 자제하면서 관련자들을 줄소환하며 수사에 속도를 내고 있습니다.

  1. ‘기록적 강풍’ 밤사이 남부, 아침 중부 30:26

태풍 ‘링링’ 영향으로 제주도에 강한 비바람이 불고 있습니다. 밤 사이 남부, 내일 아침에는 중부지역도 태풍 영향권에 들어가는데 기상청은 “기록적인 강풍”을 예고했습니다.

  1. ‘뒤집힌 2심’ 유죄…이재명 당선무효형 40:01

친형 강제입원 사건 등과 관련해 재판을 받아온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1심과 달리 2심에서는 유죄를 선고받았습니다. 이 지사 측은 즉각 대법원에 상고하겠다고 밝혔는데 이대로 형이 확정되면 도지사직을 잃게 됩니다.